[소립자 물리학] 현대물리학 표준모형 깨지나…과학계 새 입자 ‘렙토쿼크’ 발견 가능성에 주목

현대물리학 표준모형 깨지나…과학계 새 입자 ‘렙토쿼크’ 발견 가능성에 주목

2021.03.24 20:00
CERN 제공
유럽입자물리연구소(CERN)의 LHCb 연구팀이 표준모형에 없는 새로운 입자가 존재할 가능성을 발견했다. 사진은 LHCb에서 B 메존 입자가 전자와 양전자로 붕괴되는 모습. CERN 제공

현대 입자물리학의 경전으로 불리는 ‘표준모형’에는 없는 새로운 입자가 발견된 것일까. 유럽입자물리연구소(CERN)의 LHCb 연구팀이 22일 논문 사전 공개 사이트인 ‘아카이브(arXiv)’에 올린 논문이 물리학계를 흥분시키고 있다. BBC는 23일(현지시간) “우리를 둘러싼 세상을 설명하는 가장 정교한 이론인 표준모형에 금이 갈 수 있는 발견”이라고 평가했다. 


표준모형은 물질을 구성하는 기본 입자와 이들 사이의 상호작용을 설명하는 현대 입자물리학의 핵심이론이다. 쿼크 6개와 렙톤 6개, 이들을 매개하는 입자 4개 등 16개의 기본입자와 이들에 질량을 부여하는 힉스까지 총 17개의 입자로 세상의 모든 현상을 설명한다. 


CERN은 2010년 둘레 27km의 거대강입자가속기(LHC)에서 양성자끼리 충돌시키는 실험을 진행해 표준모형의 17개 입자 중 마지막까지 발견되지 않던 힉스를 2012년 발견해 표준모형을 완성시켰다. 그런데 이번에는 표준모형에도 없는 가상의 입자인 ‘렙토쿼크(leptoquark)’의 존재 가능성이 제기된 것이다. 양운기 서울대 물리천문학부 교수(CERN CMS 한국팀 대표)는 “이번 측정 결과가 맞다면 힉스 발견보다 더 큰 발견이 될 수도 있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LHC의 4개 검출기 중 하나인 LHCb 실험 데이터에서 나왔다. LHCb에서는 바닥쿼크가 다른 쿼크와 짝을 이룬 입자인 B 메존이 생성된다. 표준모형에 따르면 B 메존의 바닥쿼크는 뮤온 2개나 전자 2개로 붕괴되는데, 둘의 발생 확률이 같아야 한다. 

 

연구팀이 2011~2018년 LHCb의 충돌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뮤온 붕괴가 전자 붕괴보다 15% 더 적게 일어났다. 이는 표준모형에서 설명하는 사건 외에 새로운 종류의 사건이 생길 수 있음을 의미하고, 연구팀은 그 가능성으로 표준모형에는 없는 렙토쿼크라는 입자가 존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연구를 이끈 미테시 파텔 영국 임페리얼칼리지런던 교수는 BBC에 “처음 결과를 확인했을 때 몸을 떨 정도로 흥분했다”며 “표준모형을 넘어선 새로운 발견이라고 단정하기는 이르지만, 입자물리학 연구에 몸담은 20년간 가장 흥미로운 발견임은 확실하다”고 말했다. 

 

CERN 제공
LHCb 검출기가 설치된 유럽입자물리연구소(CERN)의 거대강입자가속기(LHC) 내부. CERN 제공

렙토쿼크의 존재 가능성이 이번에 처음 제기된 건 아니다. 연구팀은 2년 전에도 동일한 결과를 한 차례 발표한 바 있다. 다만 당시에는 입자 발견의 신뢰도가 2.5시그마(σ)로 낮은 편이었다. 연구팀은 2017~2018년 LHCb의 충돌 데이터를 추가해 데이터 분석량을 80% 늘려 이번에는 신뢰도를 3시그마로 높였다. 이는 1000번 실험할 때 가짜 신호가 한 번 나오는 수준이라는 의미다. 


양 교수는 “입자물리학에서는 입자 발견의 신뢰도가 5시그마일 경우 사실상 발견으로 인정하며, 이는 350만 번 실험에서 가짜 신호가 한 번 나오는 수준”이라며 “이번 발견은 서로 다른 방식으로 상호작용하는 새로운 입자나 힘이 존재할 가능성이 있다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LHCb 연구진은 내년에 CERN이 LHC를 재가동하면 추가로 데이터를 얻어 분석할 계획이다. 콘스탄티노스 페트리디스 영국 브리스톨대 교수는 BBC에 “인류는 여전히 우주의 많은 부분을 이해하지 못하고 있어 새로운 발견이 기대가 된다”며 “우주를 구성하는 95%의 물질이 무엇인지 모르고, 심지어 물질과 반(反)물질의 비율이 그토록 차이가 나는 이유도 모른다”고 말했다. 

  • 이현경 기자 uneasy75@donga.com

 

[출처] http://dongascience.donga.com/news.php?idx=4507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9 뒷담화·정치질하는 동료, 어떻게 대처하죠? file 곰주인 2022.02.06 4
28 현명한 사람과 어리석은 사람의 차이는? 곰주인 2021.11.21 22
27 [팝송으로 배우는 영어] 테일러 스위프트 '더맨' 가사, 뮤직비디오, 해석, 한글 file 곰주인 2021.10.17 4
26 [Free Guy 프리 가이 2021 영화삽입곡] Paloma faith - Make Your Own Kind Of Music (가사/해석) file 곰주인 2021.09.23 4
25 잉글랜드 레이디바워 저수지 file 곰주인 2021.08.25 9
24 [팝송으로 배우는 영어] [Lyrics/가사 해석] American Pie - Don MacLean (영화 ‘블랙위도우’ OST/옐레나가 가장 좋아하던 노래) 곰주인 2021.07.16 15
23 [사진] 나의 일상 김성준 file 곰주인 2021.04.28 7
22 [물리학][상대성이론] [사이언스N사피엔스] 이 우주의 속도제한, 그리고 E=mc² file 곰주인 2021.04.15 3
21 [천체 물리학] 주변 물질 삼키고 에너지 내뿜는 블랙홀 자기장 모습 첫 포착 file 곰주인 2021.03.29 8
» [소립자 물리학] 현대물리학 표준모형 깨지나…과학계 새 입자 ‘렙토쿼크’ 발견 가능성에 주목 file 곰주인 2021.03.29 13
19 [정보과학] 컴퓨터 과학 선구자 앨런 튜링, 호킹 제치고 영국 50파운드 새 지폐 주인공 file 곰주인 2021.03.29 11
18 [알아봅시다][물리학][사이언스N사피엔스]특수상대성 이론이 등장하기까지 file 곰주인 2021.03.18 9
17 인류에게 ‘컴퓨터 언어’를 선사한 혁명가들 [기상천외한 과학자들의 대결] (20) 데니스 리치와 켄 톰슨 file 곰주인 2021.03.09 6
16 남자친구 집에 이상한 물건이 있어요. file 곰주인 2021.03.06 14
15 [영상·음향+]화성 탐사선 퍼시비어런스 '공포의 7분'과 화성의 바람소리 file 곰주인 2021.02.27 9
14 [아름다운 우주 이미지] NGC 6960(마녀의 빗자루) file 졸리운곰 2021.02.26 27
13 스티브 잡스가 전하는 3가지 이야기 file 곰주인 2021.01.12 24
12 "레즈 싫어""내가 장애인? 죽을래" 혐오론자 돌변한 여성 AI file 곰주인 2021.01.10 26
11 수도 얼까 봐 주방 물 틀어놓고 잔 디씨인 file 곰주인 2021.01.09 26
10 라이언 받았는데 충격적인 모습으로 옴. file 곰주인 2021.01.09 24